• 이야기 사진입니다.
  • 이야기 사진입니다.
3
53
 

그동안 넘 바빠서 오늘에서야 소식 전하네요.~~
혼자 농사

짓다보니 할일이 넘 많아요.몸은 하나인데 버섯도 키워야하고 주문도 받아야하고 포장해서 택배도 보내야하공...휴~~^^그래도 잼납니다.요놈들 요렇게 이뿌게 크는거 보면 피로가 싹!~사라져요.~^^
계속 이렇게 이뿌게 커서 추석 선물용으로 나갈예정인 꼬맹이들입니다.~
담주에 선물용버섯 올릴께여~~